2022.05.06 (금)

  • 구름많음동두천 23.8℃
  • 구름조금강릉 26.3℃
  • 구름많음서울 25.2℃
  • 구름많음대전 26.0℃
  • 맑음대구 26.4℃
  • 맑음울산 22.7℃
  • 구름조금광주 25.6℃
  • 맑음부산 22.4℃
  • 구름조금고창 25.1℃
  • 구름조금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1.5℃
  • 구름조금보은 23.6℃
  • 맑음금산 25.3℃
  • 구름많음강진군 25.5℃
  • 맑음경주시 27.1℃
  • 맑음거제 24.1℃
기상청 제공

이슈현장

대한교조와 올교련의 겨울방학 정기 연수가 1월18일~21일까지 4일간 개최한다.

URL복사

 

바른교육을 위한 전국 교사 노동조합인 「대한교조」(상임대표 조윤희)와 「올교련」이 주최하는 겨울방학 연수가 1월 18일(화)부터 21일(금)까지 하루 2시간(14:00~16:00) 동안 Zoom으로 개최한다.

 

▲18일(화)은 심상민(대일외고 사회과)교사가 “고전에서 만나는 인문학”, ▲19일(수) 오세라비 대표(미래대안행동/성차별교육폐지 시민연대)가 “청소년 도박, 잘못된 만남”, ▲20일(목)은 현진권 전관장(국회도서관)이 “민주주의, 도서관과 만나다”, ▲21일(금) 배민 교사(숭의여고 역사과)가 “자유가 개인을 만났을 때” 등 주제로 강의하며 별도의 질문과 답변시간을 가진다.

 

참가비는 무료이며, 연수신청은 dexterndd123@gmail.com으로 하면 된다.

 

#대한교조 #올교련 #조윤희


참교육

더보기
교추협 전 운영위원, "조전혁 조영달 두사람의 단일화만 남았다"
교추협 운영위원이었던 공교육정상화네트워크 최모 공동대표가 "조전혁 조영달 두 후보의 단일화가 남았다"며 내부 SNS망에서 입을 열었다. 최 대표는 교추협 7인 운영위원 중 한 사람으로 활동한 바 있으며, 공교육정상화네트워크는 보수교육감 후보단일화를 위해 교육계 인사 2천여명이 모여서 지난해 조직된 단체로 교추협 출범의 중추적 역할을 맡았었다. 최 대표는 이주호 후보를 향해 "당신은 교추협 원로회의의 임원이었던 사람으로 타후보에게 단일화 제의할 명분이 없다"며 "그럼에도 4월말까지 단일화 한다고 큰소리 쳤으니 만약에 안되면 책임지고 사퇴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최 대표는 박선영 후보를 향해서도 쓴 소리를 했다. "박 후보는 이미 교추협 단일화 마지막까지 참여했다가 사퇴한 사람"이라며 "더 이상 후보로서 버틸 명분이 없다"고 말했다. 최 대표는 이어서 조전혁 조영달 두 후보를 향해서도 "시간은 5월 10일까지입니다.. 방법은 두 사람이 정하십시오. 여기서 고집 부리면 정말 역사의 죄인이 됩니다. 여론조사, 담판 모두 생각해보시고 중도보수 진영의 모든 분들의 염원을 잊지 마십시오"라며 글을 맺었다. 교추협 전 운영위원 중 일부가 조영달 박선영 후보와 법률다툼을 벌

참 아카데미

더보기
조영달교수, "외고와 자사고 존립은 교육의 다양성을 위해 꼭 필요하다"
조영달 서울대 사회교육과 교수(전 사범대학장) 10일 서울대 호암교수회관에서 '교육체제 혁신과 인재혁명'이라는 주제 하에 "교육문제를 해결하려면 대혁신이라고 할 수 있을 정도의 대대적인 개혁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대혁신 방향으로 조 교수는 “서울과 수도권의 2-30여개 대학, 지방의 10여개 거점 국립대학의 학부를 일부(이공계 중심으로 대학원 진학을 위한 정원, 2-30%)만 남기고 폐지한다. 학부 정원이 대폭 축소된 대학은 대학원의 정원을 크게 늘여 “대학원 중심 대학화하면서 현재의 지능정보사회에서 전문지식사회 거점 역할을 하게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조 교수는 “대학원 중심대학으로 전환하는 대학들은 학위와 자격증을 중심으로 줄어든 학부 정원만큼 제3세대인 신중년, 50-69세, 인구의 30%와 산업계를 우선으로 하고 일반 시민을 포함하여 전체 시민에게 개방하여 지능정보사회의 국민 학습역량 강화에 기여하는 평생교육 체계로 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조 교수는 대학교육의 혁신방향에 이어 초중등 교육에 대해서는 4가지 개혁안을 제시했으며, 그 내용은 아래와 같다. 첫째, 대학진학과 직업교육을 병행하는 개별 맞춤형 진로교육을 중점으로 하는 미래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