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29 (월)

  • 흐림동두천 25.6℃
  • 흐림강릉 24.5℃
  • 흐림서울 26.2℃
  • 흐림대전 26.6℃
  • 연무대구 26.4℃
  • 흐림울산 24.5℃
  • 광주 20.4℃
  • 부산 23.2℃
  • 흐림고창 21.3℃
  • 제주 23.6℃
  • 흐림강화 24.1℃
  • 흐림보은 24.5℃
  • 흐림금산 26.4℃
  • 흐림강진군 21.1℃
  • 흐림경주시 25.9℃
  • 흐림거제 21.6℃
기상청 제공

2020년 대학입시 전형 안내

대교협에서 발간하는 2020년도 대학입시 전형 안내를 공지하오니 힉부모나 학생들은 아래 첨부문서 등록에 저정되어 있는 안내서를 받아 보시면 됩니다.


참교육

더보기

참 아카데미

더보기
현재 초,중,고 교육은 대한민국을 부정하는 전교조가 장악하고 있다.
‘사회정의를바라는전국교수모임’(이하 ‘정교모’)는 6월 25일 한국프레스센터 19층에서 ‘대한민국 교육 자유화 운동을 시작하며’라는 주제로 선언문 낭독과 토론회를 개최했다. 선언문 낭독은 교수 대표 및 교사 대표, 학부모 대표, 학생 대표 등 4인이 교대로 낭독했다. 이날 발표한 선언문에서 ‘현재 초·중·고 교육이 학생들 자신과 학부모들이 살고 있는 대한민국을 저주하는 교육을 전교조 교사 중심으로 실시하고 있다’고 하면서, ‘그들은(전교조 교사) 교육의 본질적 목적 보다는 정치적·이념적 목적으로 순순한 학생들의 의식을 오염시키고 있다’고 지적하면서, 올바른 교육을 받을 권리가 있는 학생들의 창의력 향상을 위해서는 교육기본법에 따라 국가는 교육현장에 지나친 간섭은 하지 말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날 정교모는 성명서에서 정의로운 교육의 방향에 대해 7가지 방향을 제시했다. 첫째, 국가는 교육기본법이 정하고 있는 “능력과 적성에 따라 교육받을 권리”를 보장해야 한다고 하면서 현재 정부와 교육감이 추진하는 자사고, 외고, 국제중학교 폐지를 중단해야 한다. 둘째, 교육은 학교만의 몫이 아니라 가정은 물론 온 사회가 관심을 가져야 한다. 셋째 자유로운 교육을 보장 받을